인터뷰한민족뉴스정치경제사회문화추천칼럼지자체뉴스연예/ 스포츠뉴민주신문 인물탐방
편집:단기 4353.08.16 05:02 (서기 2020)
전체기사뉴민주신문조직도새터민광장자유게시판조선족 광장미국생활기사제보
사회
뉴민주신문조직도
새터민광장
자유게시판
조선족 광장
미국생활
개인정보 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초등학교 금연구역 ‘담배꽁초’ 골머리…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 힘 보태
 
뉴민주신문

환경정화 꽃길로드봉사활동매주 4

 

▲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지부장 이정수) 회원들이 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서초등학교 인근에서 환경정화 활동인 ‘꽃길로드’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2019.12.3 orange1419@hanmail.net © 뉴민주신문


서울 창서초등학교 주변의 담배꽁초와 쓰레기더미 등이 골칫거리가 되고 있다. 금연구역으로 지정된 학교 인근에 버려진 담배꽁초 등으로 등·하굣길 어린이들에게 안 좋은 영향을 끼치고 있지만, 처리 인력 부족으로 매년 이 같은 문제가 되풀이 되고 있다.

 

서대문구청 환경미화원 및 전담 직원이 투입되고 있지만, 이를 일일이 수거하기엔 일손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지부장 이정수) 회원들이 힘 보태기에 나섰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는 꽃길로드라는 제목을 내걸고, 건전한 환경문화 조성과 등·하굣길 어린이를 위해 매주 월화목금 아침마다 정화활동을 벌이기로 했다.

 

특히 창서초는 유흥업소가 밀집된 신촌과 가까워 학교 경계 5m 이내 금연구역으로 지정돼 있음에도 담배꽁초가 많이 버려져 있어, 학교 관계자들과 환경당국은 골머리를 앓고 있다.

 

▲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지부장 이정수) 회원들이 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서초등학교 인근에서 환경정화 활동인 ‘꽃길로드’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2019.12.3 orange1419@hanmail.net © 뉴민주신문


며칠 전 내린 비와 낙엽 및 흙더미들이 뭉쳐 하수도로 빠져나가는 배수로를 막는가 하면, 학교 외벽의 벽돌 간 틈 사이에도 담배꽁초가 꽂혀진 모습을 쉽게 볼 수 있어 거리를 지나는 시민들에게 불쾌감을 조성하고 있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는 지난 2일 학교 주변을 한 바퀴 돌며 쓰레기를 주웠는데 담배꽁초의 양만 50L 종량제 봉투를 가득 채웠다라며 깨끗한 환경 속에서 다닐 어린이들을 생각하니 그 자체로 기쁘고 뿌듯하다. 아침을 봉사로 시작하니 몸도 마음도 상쾌해지는 기분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초등학교 일대를 통해 신촌 전체가 아름다운 동네로 가꿔지길 희망 한다라며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할 수 있어서 의미 있는 시간이 됐고, 힘닿는 한 끝까지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초등학교 한 관계자는 교통 정리하는 분과 교장선생님의 칭찬이 있어서 봉사하는 모습을 지켜보게 됐다라며 쓰레기가 끝없이 나오고 규모가 크다 보니 어떻게 손을 못 대는 상황이었는데, 청소된 모습을 보니 속이 다 시원해지는 기분이다. 아침에 피곤할 텐데도 새벽같이 나와 도와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지부장 이정수) 회원들이 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서초등학교 인근에서 환경정화 활동인 ‘꽃길로드’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2019.12.3 orange1419@hanmail.net © 뉴민주신문


김모(42, )씨는 아침에 출근으로 바쁜데 한쪽에서는 이렇게 봉사하는 모습을 보니 보기가 좋고 이런 사람들 있어서 세상이 돌아가는 것 같다라며 어린이들이 보고 배운다는 경각심을 가지고 많은 사람이 다함께 깨끗한 환경을 만들어가려는 노력이 필요할 것 같다라고 했다.

 

손모(35, )씨는 매일 같이 나와서 봉사를 한다는 모습에 감동이 되면서도 부끄러운 마음도 든다라며 이 동네는 원래 유흥가가 많아서 오늘 치운다고 해도 내일 곧바로 지저분해질 수 있는 곳이라 모두의 노력이 필요한 것 같다고 했다.

 

이번 꽃길로드활동은 신천지자원봉사단 6대 사업 중 자연아 푸르자’(환경정화)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6대 사업은 의료봉사 찾아가는 건강닥터담벼락 그리기 노인 문화 복지프로그램 백세만세보훈행사 나라사랑 평화나눔소외계층 도시락 지원 핑크보자기환경정화 활동 자연아 푸르자등이다.

 

서대문지부에 따르면 올해만 총 677명의 봉사자가 800명 이상의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10월 중순 기준). 이들은 소외계층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문화·환경·사회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봉사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다.

 


기사입력: 2019/12/03 [13:08]  최종편집: ⓒ 뉴민주신문
 
뉴민주 영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www.newminjoo.com/
뉴민주 일어 - j2k.naver.com/j2k_frame.php/japan/newminjoo.com/
뉴민주 중어(번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www.newminjoo.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 꽃길로드 자연아푸르자] 초등학교 금연구역 ‘담배꽁초’ 골머리… 신천지자원봉사단 서대문지부 힘 보태 뉴민주신문 2019/12/03/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 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뉴미디어코리아 ㅣ주소:서울시 마포구 성산2길 55.샤인빌딩702호. 등록일자:2009년8월21일
전화: (02) 6012-9003, 070-7109-8441ㅣ팩스:(02) 337-0978.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이창열
발행인/대표: 이창열 010-8359-9099 ㅣ편집부장:홍봉실 | 기획실장:최영준
인터넷신문 등록번호:서울특별시 아00943 l 사업자등록번호:105-87-79083
후원계좌: 국민은행 562701-04-010511, 예금주:이창열(뉴민주신문)
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401- 622856, 예금주:이창열(뉴민주신문)
자매지:(주)뉴미디어코리아ㅣ간별:월간ㅣ등록번호: 영등포 라 000290
후원계좌:하나은행:569-910150-09207 , 예금주:이창열 (주)뉴미디어코리아)
Copyright © 2006 뉴민주신문(newminjoonews.com) All right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contact us,
이메일: newminjoo@hotmail.com